4차 포럼 10.7

​주제

​커뮤니티가 살아있는 미래의 청년주거

온라인 생중계

기조강연 및 주제발표

주제발표1

커뮤니티로 청년문제를 해결하다: 조성익(홍익대학교 교수)

주제발표2

예술로 커뮤니티를 만들다: 나태흠(안테나 대표)

종합토론

좌장

김인제(서울특별시 시의원)

토론자

김은영(루트임팩트 디웰하우스팀 디렉터)

김종빈(사회적기업 더함 이사)

나태흠(사회적기업 안테나 대표)

​정이삭(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 대표)

조성익 홍익대학교 교수

서울대학교, 예일대학교 대학원를 거쳐 서울대학교 건축학과에서 박사를 받았다. 뉴욕 SOM 설계사무소에서 디자이너로 근무했다. 2010년 TRU 건축사사무소를 열고 건축의 창의적 기획 및 실행에 관한 실무와 연구를 병행하고 있다.

나테흠 안테나 대표

2019 서울형 뉴딜일자리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사업>과  <2019 지역문제해결형 소셜벤처팀 육성사업> 을 운영했다.  <서울시 토지지원리츠 사회주택사업>창전동에 선정되었고, <청년도시재생해커톤>국토교통부,LH도시재생지원기구에 참여하고있다. 그리고 <요즘 것들이 도시를 살리는 법 in 전주>의 기획과 운영을 맡고 있다.

김은영 루트임팩트 디웰하우스팀 디렉터

루트임팩트에서 체인지메이커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공간경험을 제공하고, 현재는 디웰하우스 팀을 리드하고 있다. 저 마다의 '진정한 집으로의 여정'을 돕고자 하는 미션을 가지고 있다. 

김종빈 더함 이사

현재 사회적기업 더함 이사로 재직 중이며 한국YMCA 전국연맹 모금 전문위원, CSR포럼 총괄간사 등을 역임했다. 저서로 <당신의 기부금은 잘 쓰이고 있습니까>가 있으며 CSR과 관련하여 기업과 기관 등 강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.

정이삭 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 대표

2013년 에이코랩 건축을 개소하였으며, 2017년부터 동양대학교 교수로 재직중이다. 사회적 건축 작업과 공공 연구를 하며, 건축 및 현대 미술 전시에 기획자나 작가로 참여해왔다.  주요 작업으로는 ‘연평도 도서관’, ‘연남동 적벽돌 집’, ‘노란 평상’ 등이 있고, ‘제15회 베니스 비엔날레(한국관 큐레이터 및 작가), ‘캠프2020(총감독)’ 등의 전시에 참여했다. 저서로는 『예술이 말하는 도시미시사』 등이 있다.

질문보내기

Wait for Conversation
Currently there are no posts in this category

​주최 SH서울주택도시공사

주관 프로젝트데이(Project Day)

문의 02-2135-5699 / romor@romor.kr